https://short.ink/z59hG88Ah
https://short.ink/EtxK1B4QH
https://short.ink/0vrEtpR0R
https://hqplus.vidground.com/watch/PZa3BkVg81x
https://hqplus.vidground.com/watch/0ntEV6je4BO
https://hqplus.vidground.com/watch/6GrqtU9LlxQ

역도산

1950년 9월. 역도산은 순수 일본인이 아니면 최고의 자리에 오를 수 없는 현실에 스모를 포기한다. 술과 싸움으로 나날을 보내던 역도산은 운명처럼 레슬링을 만나 미련 없이 태평양을 건넌다. 2년 후 프로레슬러가 되어 돌아온 역도산. 생소한 스포츠에 흥행사들과 국민들도 반신반의하지만 역사적인 첫 경기가 열리던 날 상황은 역전된다. 가라데 촙으로 미국 레슬러를 때려 눕히며 패전으로 상실감에 빠져 있던 일본인의 국민적 영웅으로 떠오른 역도산. 그러나 세상을 다 가졌다고 생각한 순간, 역도산의 삶은 점차 어긋나기 시작하는데…